"진드기 조심하세요"...올해 첫 SFTS 환자 발생했다!


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(SFTS) 감염자전국에서 처음으로 나왔어요!

출처)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

경상북도는 상주에 거주하는 60대 여성 A씨
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(SFTS)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!

A씨는 이달 초순 자택 인근 과수원에서 농작업을 한 뒤
지난 16일
식욕부진으로 인근 병원에서 진료받았으나

계속
발열 증상이 있어 19일 도내 의료기관에 입원해 검사한 결과
23일
SFTS 양성으로 나왔다고 해요.


SFTS는 주로 4∼11월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작은소피참진드기에게 물린 후
5∼14일 잠복기를 거쳐
고열과 구토, 설사 등 증상을 나타냅니다!

치명률이 높고 예방 백신과 치료제가 없어 특히 주의해야 하는 감염병입니다.


SFTS를 예방하기 위해서는
야외 활동 때 진드기에게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!

작업복 착용
풀밭 위에 앉거나 옷 벗어 놓지 않기
기피제 뿌리기
귀가 후 즉시 샤워하기
작업복 분리 세탁하기

위와 같은 수칙을 지키는 게 중요하죠.

지난해 경북에서는 20명의 SFTS 환자가 발생해 이 가운데 10명이 숨졌어요.

전국 환자는
198명(사망 38명 포함)입니다!

황영호 도 복지건강국장은 "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, 구토 등 소화기 증상이 있을 경우
즉시 의료기관에서 진료받아야 한다"고 말했습니다!





라이프 (21)